말과 글을 통해

새 삶의 가치를 켜다


무해하고 똑똑하게 성장하는 뉴온에서

말과 글로 표현하는 삶을 시작해요




유어셀린이 궁금하다면?






NEW ON's 

뉴온즈를 소개합니다 


안녕하세요, 무해하고 똑똑하게 성장하는 

뉴온즈에 오신 것을 환영해요.

뉴온즈는 크리에이터 유어셀린이 운영하는

시크릿 커뮤니티로 

더 많은 사람들이 서로를 위해 

기여하기를 지향합니다.


글쓰기를 통해 나를 표현하고, 

나다움에 기반한 단단한 삶을 

만들어 가는 것을 목표로 합니다 :)



✦ 뉴온즈는 이런 사람들만 모일 거예요!


- 경쟁이 아닌 상생! 먼저 선한 영향력을 주려고 해요 💌

- 끊임없이 배우고 용기있게 도전하는 삶을 추구해요 💪🏻

- 선하고 멋진 사람들을 곁에 두고 배우고 싶어요 😎

- 나를 표현하는 말하기와 글쓰기를 게을리 하고 싶지 않아요 ✍🏻

- 맑은 눈빛(?)을 가지고 있어요. (맑눈광 아님..!) 👀

- 빠르게 돈과 명예를 얻는 것보다, 

진정한 내 모습으로 오래도록 행복하게 돈을 벌고 싶어요 💸




🔐

“뉴온즈”는 프라이빗 커뮤니티입니다.


따라서 신청서를 받은 후, 

뉴온즈 커뮤니티와 결이 맞는 소수의 분들과 함께하고자 합니다. 


혹 합격 소식을 받지 못하더라도 

절대 ‘부족함’ 때문이 아니니 

너무 속상해하지 않으셨으면 좋겠습니다.

물론, n차 지원도 가능합니다 :)




💲 뉴온즈 단톡방 참가비

Free 영원히 무료!




💡 뉴온즈 단톡방 활동 내용


하루 딱 10분, 오롯이 나를 위해 ‘읽는 시간’을 만들어요. 

이후 삶의 영감이 되는 책과 글을 단톡방에 공유합니다.


강제는 아니지만, 다른 뉴온즈의 글을 보며 

서로 자극과 힐링을 주고받아요 :)

아마 뉴온즈라면 하루를 놓치는 게 아쉬울 거예요!



공유하는 방식은 자유롭지만, 크게 3가지가 있어요! 

(매일 자유 선택)

 

1️⃣ 촬영 및 캡처 공유    2️⃣ 필사 공유    3️⃣ 낭독 녹음 공유




📆 뉴온즈 모집 일정


▪ 2기 모집 기간 : 11/1(수) ~ 11/3(금)

▪ 뉴온즈 합격 발표 : 11/5(일)

▪ 단톡방 입장 기간 : 11/5(일)~11/6(월)


뉴온즈 신규 모집은 매달 1일, 

@new__On 또는 @your_celine_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공지합니다



✅ 뉴온즈 지원 요건


▪ 만 20세 ~ 39세 사이 

▪ SNS 1개 이상 활동 중




✦ 뉴온즈가 되면 

이런 활동과 혜택을 얻을 수 있어요!


- 뉴온즈 커뮤니티 전용 유료 모임(글쓰기.책쓰기) 참여 가능

- 뉴온즈 주최 유어셀린 진행 대형 강연 / 세미나 50% 할인권

- 추후 제작되는 뉴온 굿즈 증정

- 유어셀린과 오프라인 게릴라 미팅 / 봉사활동 참여

REAL REVIEW

후기 모음


수강생 분들의 100% 실제 후기를 확인하세요!

3주라는 짧다면 짧은 기간동안 매주 1편씩 총 3편의 ...

3주라는 짧다면 짧은 기간동안 매주 1편씩 총 3편의 글을 나의 블로그에 쓸 수 있었어요
같은 조원분들이 세심한 피드백도 써주시기에 나의 글에 대한 타인의 생각도 들어볼 수 있어서 뿌듯했습니다
그리고 다른 조원분들과도 생각과 글을 공유할 수 있어서 많은 위로와 공감을 주고 받을 수 있었어요

나와 같은 생각으로 글을 쓰는 분들을 보며 공감을, 나와는 다른 시선으로 글을 쓰시는 분들을 보며 '아 이런 생각을 가지신 분들도 있구나' 하는 다름과 다양성을 글쓰기 모임 1기를 통해 많이 느꼈습니다

그리고 정말 좋았던 건 글을 쓸 때 다들 나와 비슷한 고민을 품고 있다는 거였어요!
매주 줌모임하면서 다들 어떻게 글 써야할지 모르겠다며 수다도 떨고 가벼운 마음으로 마음껏 써보자는 식으로 으쌰으쌰했었습니다ㅎㅎㅎ

글쓰기 주제 또한 일상에서 생각해볼 만한 적당히 고민되는 것들이어서 어쩔 때는 글이 술술 써내려 갔어요
매일 알려주시는 오늘의 단어들을 보며 '내 글에 어떻게 넣어볼 수 있을까?' 고민하면서 잠깐 작가가 된 기분이 들어 흥미로웠습니다

각자의 생활이 다르기에 야근, 주말출근, 감기몸살 등으로 포기할 수 있었음에도 굳은 의지로 글을 써서 제출하시는 분들을 보면서 자극을 받기도 했습니다
대화가 아닌 글만 읽어도 그 사람을 알아가고 친해질 수 있다는 묘한 기분도 좋은 경험이 되었네요ㅎㅎ

셀린님이 "아무런 후기도 없는 글쓰기 모임 1기에 저만 믿고 따라와주셔서 너무 감사하다"고 해주셨는데 그 말도 맞지만 어쩌면 1기분들 모두 글쓰기에 대한 자신의 열망을 믿고 열심히 따라갔다고 생각이 드네요ㅎㅎㅎ

글을 한 번도 안 써봤지만 써보고 싶은 분들!
매번 글써야지하고 미루기만 했던 분들!
결이 비슷한 사람들과 같이 글쓰기 환경을 구축해 보세요!
매 기수마다 신청하고픈 마음이 커지실 꺼예요!